상단영역

본문영역

서울특별시 청소년의회, 3년 만에 오프라인 본회의 개최

서울특별시 청소년의회, 3년 만에 오프라인 본회의 개최

  • 기자명
  • 입력 2022.11.17 09:24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대 서울시 청소년의회 단체사진
서울특별시 청소년의회는 11월 12일(토) 오후 3시부터 3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청소년의 목소리로 서울을 읽다!’ 본회의를 개최했다.

서울시 140만 청소년을 대표하는 서울시 청소년의회는 청소년의 주도적 시정 참여와 권리 증진을 보장하고자 올해 6월 개원했다.

2022년 제7대 청소년의회 의원은 25개 자치구 청소년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한 뒤 면접을 통해 선발됐으며 청소년이 주체적으로 온라인 정책 발굴, 시정 모니터링 건의, 홍보 상임위원회를 구성해 의정 활동을 펼쳤다.

제7대 청소년의회는 본회의를 통해 온라인 정책 제안(시민 청원)으로 선정된 청소년 시설을 통한 청소년의 건강한 노동 생활, 서울시 초등학교 내 계단 단 높이 규정 개정, 교실 내 책상 앞가리개 설치 정책을 상정했으며 표결을 통해 3개 정책 모두 가결돼 서울시에 제안을 앞두고 있다.

또 시정 모니터링 상임위원회에서는 청소년 희망도시 서울 실행 계획에서 선정한 가출(위기) 청소년 보호 지원 사업 활동에 대한 모니터링 결과 공유 및 해당 부서에서 청소년의원의 질문에 답하는 시정 질의 시간도 마련됐다.

7대 청소년의회 본회의에서는 송혜교 의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청소년의회가 서울시에 바라는 점과 청소년 이슈에 대한 솔직한 의원들의 의견을 자유 발언 시간을 통해 전달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특히 이번 본회의에서는 서울시 청소년을 대표해 비폭력을 지지하는 푸른 약속 캠페인도 참석 의원들과 함께 진행됐다.

청소년의회 송혜교 의장은 “3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진행된 본회의에 모든 의원이 모여 토론·논쟁할 수 있어 감회가 새로웠지만, 서울시의회 본회의장에서 본회의를 할 수 없었던 점은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며 동료 의원들에게 “본회의는 끝났지만 남은 임기 동안 의원으로서 역할을 끝까지 수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위 내용은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가 서울 지역 청소년을 위해 청소년 정책 및 활동, 청소년 시설 홍보를 지원하는 보도자료다.

서울특별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 개요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는 한국청소년연맹이 서울특별시에서 위탁받아 설립된 청소년 특화 시설로, 청소년활동 진흥법 제7조에 따라 △청소년 봉사활동 △청소년 활동 프로그램 개발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의 정책 관리 및 인증 체계 구축 등 다양한 청소년 활동을 연계·보급·지원하는 청소년 정책 수행 기관이다.

언론연락처:서울특별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 기획운영팀 손인철 02-849-922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저작권자 © 코리아모닝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